김명민과 메간 폭스, 전설의 종군기자 마가렛 히긴스, 학도병을 살리려는 유격대장 이명흠 대위역, 곽경택 감독 ,태원엔터테인먼트

경영희 기자 | 기사입력 2018/08/24 [12:40]

김명민과 메간 폭스, 전설의 종군기자 마가렛 히긴스, 학도병을 살리려는 유격대장 이명흠 대위역, 곽경택 감독 ,태원엔터테인먼트

경영희 기자 | 입력 : 2018/08/24 [12:40]

마가렛 히긴스는 뉴욕 헤럴드 트리뷴(New York Herald Tribune)지의 여성 종군기자로서 위험천만한 전장을 누볐으며, 특히 6.25 전쟁의 이면을 세계에 알리고 국제사회에 한국지원을 요청했던 전설적인 인물이다.

 

뿐만 아니라, 그녀는 1951년 6.25 전쟁의 참상을 담은 "War In Korea(한국 전쟁)"을 집필하며 여성 최초로 퓰리처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세계적인 여배우 메간 폭스와 대한민국 대표 믿고 보는 배우 김명민은 곽경택, 김태훈 감독이 연출하고 태원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하는 영화 <<장사리 9.15>>(가제) 출연을 확정 지었다. (제작: 태원엔터테인먼트, 감독: 곽경택 <극비수사><친구 1, 2>, 김태훈 <아이리스 2><아테나 : 전쟁의 여신><포화 속으로> 각본: 이만희 <인천상륙작전><포화 속으로>)

 

태원엔터테인먼트, <인천상륙작전> 리암 니슨 캐스팅 이어

<장사리 9.15>(가제) 여성 종군기자 ‘마가렛 히긴스’ 역에 ‘메간 폭스’ 캐스팅 확정!

 

메간 폭스는 영화 <트랜스포머> 시리즈로 전 세계적인 흥행에 성공하며 액션 히로인으로 자리매김한 이후 <죽여줘! 제니퍼>, <원초적 본능 2015>, <조나 헥스>, <닌자터틀> 시리즈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며 할리우드의 대표적인 여배우로 떠올랐다. 지난 2009년과 2014년 두 차례 한국을 방문하며 한국 관객들에 대한 사랑을 나타내기도 했던 메간 폭스가 이번 <장사리 9.15>(가제)의 마가렛 히긴스 역할에 캐스팅 되어 벌써부터 영화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메간 폭스가 연기 할 마가렛 히긴스는 뉴욕 헤럴드 트리뷴(New York Herald Tribune)지의 여성 종군기자로서 위험천만한 전장을 누볐으며, 특히 6.25 전쟁의 이면을 세계에 알리고 국제사회에 한국지원을 요청했던 전설적인 인물이다. 뿐만 아니라, 그녀는 1951년 6.25 전쟁의 참상을 담은 "War In Korea(한국 전쟁)"을 집필하며 여성 최초로 퓰리처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메간 폭스는 “<장사리 9.15>(가제) 시나리오 속 실존 인물인 마가렛 히긴스에 매료되었으며, 다른 스케줄을 조정해서라도 꼭 참여하고 싶다.”는 뜻과 함께 “마가렛 히긴스를 재현하기 위해 다큐멘터리 등을 통해 캐릭터 분석에 몰두할 예정이다.”고 전해왔으며, 수 개월의 조율 과정을 거쳐 최근 합의를 마친 후 최종 합류를 결정짓고 올 12월에서 내년 1월 중 촬영할 예정이다.

 

▲     © Witness to War 저서 : A Biography of Marguerite Higgins by Antoinette May 저 , 표지, 문화예술의전당

 

믿고 보는 배우 김명민,

<물괴> 수색대장 이어 <장사리 9.15>(가제) 유격대장 이명흠 대위로 연기변신!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대표 연기파 배우 김명민이 <장사리 9.15>(가제) 속 유격대장 이명흠 대위로 연기 변신에 나선다.

드라마 [불멸의 이순신]부터 영화 <조선명탐정> 시리즈, 9월 개봉을 앞둔 영화 <물괴>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에서 수많은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킨 김명민은 이번 <장사리 9.15>(가제)를 통해 한국전쟁 당시 학도병들을 살리기 위해 목숨을 걸고 싸운 실존인물 이명흠 대위 역을 연기한다. 이명흠 대위는 유격부대를 창설하여 ‘장사상륙작전’ 임무를 받았으며, 애국심과 책임감으로 학도병들을 이끌고 작전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인물이다. 김명민은 <물괴>에 이어 제작사 태원엔터테인먼트와 인연을 맺게 되었으며, <장사리 9.15>의 연출을 맡은 곽경택 감독과 함께 심도 깊은 캐릭터 연구 중에 있다. 

 

영화 <장사리 9.15>(가제)는 1950년 9월 15일 국제연합(UN)군과 맥아더의 지휘 아래 시행된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시키기 위한 양동작전이었던 ‘장사상륙작전’을 그린 이야기로, 학도병으로 구성된 772명이 문산호를 타고 장사리에 상륙하여 국도 제7호선을 봉쇄하고 조선인민군의 보급로를 차단하는 데 성공하고 철수한 작전을 그린 전쟁실화 블록버스터이다.

 

특히 이 작품은 한국전쟁을 돌아보며 강대국들의 정치논리에 의해 한 민족이 분단되고, 동족 간에 이유도 모른 채 희생된 학도병 772명의 이야기를 그릴 예정으로, 평화협정 시대를 기념하고 종전을 염원하며 내년 개봉을 목표로 촬영 준비 중이다. <장사리 9.15>(가제)는 주조연 캐스팅을 마무리 짓고, 10월 중순 경 크랭크인 예정이다.

 

영 화 정 보

제목 : 장사리 9.15(가제)

감독 : 곽경택 <극비수사><친구 1, 2>, 김태훈 <아이리스 2><아테나 : 전쟁의 여신><포화 속으로>

제작 : ㈜태원엔터테인먼트 

크랭크인 : 10월 중순 (예정)

 

[경영희 기자] magenta@lullu.net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오늘의 날씨, 미세먼지,초미세먼지 농도 높아져 국민 건강 위협, 국민 불안 가중에도 뚜렷한 대책없어
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