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상상마당 창작 뮤지컬 및 연극 지원 프로그램 '제2회 상상 스테이지 챌린지' 최종 선정작 '연극 왕복서간' 2019년 4월 개막 예정

강새별 기자 | 기사입력 2018/11/05 [23:20]

KT&G 상상마당 창작 뮤지컬 및 연극 지원 프로그램 '제2회 상상 스테이지 챌린지' 최종 선정작 '연극 왕복서간' 2019년 4월 개막 예정

강새별 기자 | 입력 : 2018/11/05 [23:20]

▲ [포스터] 상상 스테이지 챌린지/제공:KT&G 상상마당     © 강새별 기자


KT&G 상상마당은 창작극 지원 프로그램 <제2회 상상 스테이지 챌린지>의 최종 선정작으로 연극 「왕복서간」을 발표했다. 많은 관심과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이번 공모는 1차 서류, 2차 인터뷰를 통한 공정한 심사를 거쳐 동명의 소설을 무대화하는 연극 「왕복서간」을 최종 선정하였다.


올해 2회를 맞은 KT&G 상상마당의 <상상 스테이지 챌린지>는 창작극 시장의 열악한 수익 구조와 공연장 대관료 등의 이유로 지속적인 공연을 펼치기 어려운 창작 뮤지컬과 연극을 지원하여 공연 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기획되었다.


최종 선정된 연극 「왕복서간」의 공연기획사 벨라뮤즈(주) 측에 공연 제작비 1천만 원과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의 공연장 및 장비를 무상으로 지원하며, 2019년 4월 대망의 첫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연극 「왕복서간」은 일본의 유명 추리 소설가 미나토 가나에가 집필한 동명 소설에 수록된 「십오 년 뒤의 보충수업」 편을 원작으로, 중학교 동창이자 오래된 연인 사이인 두 남녀가 15년 전 겪었던 한 사건을 다시금 마주하며 비로소 밝혀지는 진실을 다루고 있다. 특히, 현재는 서로 떨어져 있는 두 남녀가 주고받는 ‘편지’ 만을 통하여 이야기를 전개하는 원작 소설의 독특한 형식이 연극 「왕복서간」의 무대에서는 어떻게 구현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지난 2017년 <제1회 상상 스테이지 챌린지>의 첫 번째 선정작이었던 뮤지컬 「더 픽션」은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올해 3월부터 총 58회의 공연을 성황리에 진행하며 많은 관객들의 호응을 얻었던 바 있다.

 

 

강새별 green@lullu.net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오늘의 날씨, 미세먼지,초미세먼지 농도 높아져 국민 건강 위협, 국민 불안 가중에도 뚜렷한 대책없어
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