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꽃신, 윤복희, 강효성, 김진태 출연- 역사마저 침묵한 아픈 이야기

이혜경 기자 | 기사입력 2018/11/15 [18:53]

뮤지컬 꽃신, 윤복희, 강효성, 김진태 출연- 역사마저 침묵한 아픈 이야기

이혜경 기자 | 입력 : 2018/11/15 [18:53]



오는 12월 4일(화) 오후 7시 예산군문예회관에서 2018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민간단체 우수공연 프로그램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뮤지컬『꽃신』을 공연한다.

 

이번 공연은 일본군 위안부의 참상과 문제를 춤과 노래 그리고 연기가 어우러진 뮤지컬을 통해 바로 알리고 국민적 공감대 형성 및 위안부 피해자들의 아픔을 함께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가수 윤복희를 비롯해 배우 김진태, 강효성 등 유명 배우 25명이 출연하며 강제징용으로 삶을 통째로 유린당한 이들의 아픔을 한 소녀의 삶과 사랑을 통해 표현한 아름답고 슬픈 이야기이다.

 

공연시간은 120분이며 관람료는 1층 1만 원, 2층 7천 원이고 만 13세 이상이면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예매는 오는 20일(화) 오전 9시부터 예매주소(http://yesan.moonhwain.net)를 통해 인터넷 예매가 가능하며 전화(☎041-339-8211∼8215) 또는 예산군문예회관 사무실 방문을 통해서도 예매가 가능하다.

 

한편 이번 공연은 예산군과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며 기획재정부 복권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다.

 

[이혜경 기자] bluelullu@lullu.net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목화밭의 고독 속에서 - 기국서 연출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