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집시 바이올리니스트이자 뮤지컬배우인 KoN(콘)이 HJ컬쳐와 전속계약

경영희 기자 | 기사입력 2019/05/13 [18:37]

집시 바이올리니스트이자 뮤지컬배우인 KoN(콘)이 HJ컬쳐와 전속계약

경영희 기자 | 입력 : 2019/05/13 [18:37]

 

집시 바이올리니스트이자 뮤지컬배우인 KoN(콘)이 HJ컬쳐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KoN(콘)은 지난 3월 성황리에 막을 내린 뮤지컬 <파가니니>에서 ‘파가니니’역을 맡으며 바이올린 연주, 노래,연기를 모두 완벽하게 소화하며 화제를 모았으며 그 인연으로 HJ컬쳐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 집시 바이올리니스트이자 뮤지컬배우인 KoN(콘)    © 문화예술의전당

 

지난 2월 뮤지컬 배우 이준혁, 박유덕, 박정원, 황민수 4인의 전속 계약을 발표하며 주목 받기도 한 HJ컬쳐는 “그간 KoN(콘)의 다양한 활동과 뮤지컬 <파가니니>를 통해 다채로운 재능과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앞으로의 활동에도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며 기존 소속배우들과 다양한 형태로 협업하며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고 전하며 더욱 큰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KoN(콘)은 한국 최초의 집시바이올리니스트로 데뷔하여 국내 무대뿐만 아니라 일본, 중국 등 다양한 해외 활동을 이어왔으며 뮤지컬 <파가니니>, <모비딕>, <페임> 등을 통해 노래와 연기, 연주가 가능한 액터뮤지션으로 자리매김 했다. 또한 그 외에도 일본 후지TV 드라마 출연, 뉴욕 스타일 패션 위크에서 모델로 데뷔하는 등 다양한 행보를 이어오며 저변을 넓혀왔다.

 

한편 KoN(콘)은 오는 7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연출 이정미/극본 김민주/제작 JP E&M)에 오케스트라 악장인 '조한석'역으로 출연할 예정이며 무대와는 또 다른 모습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경영희 기자] magenta@lullu.net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름은 조국(曺國), 구호는 애국(愛國), 행동은 파국(破局), 임명은 망국(亡國)' - 바른미래당 김정화 대변인 논평
1/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