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1회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 -‘혐오 대신 도모, 배제 대신 축제’-Christian Film Festival for Everyone, CFFE)’

강신일 집행위원장 위촉

홍수정 기자 | 기사입력 2019/11/06 [01:33]

제1회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 -‘혐오 대신 도모, 배제 대신 축제’-Christian Film Festival for Everyone, CFFE)’

강신일 집행위원장 위촉

홍수정 기자 | 입력 : 2019/11/06 [01:33]

올해 처음 개최하는 ‘제1회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Christian Film Festival for Everyone, CFFE)’가 2019년 12월 5일(목)~7일(토) 서울극장에서 진행된다. ‘혐오 대신 도모, 배제 대신 축제’라는 슬로건을 내건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는 종교성이 짙은 영화가 아닌, 대중적인 영화들로 채워진 것이 특징이다.   

 

강신일 영화배우가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 집행위원장으로 위촉됐다. 현재 대한예수교 장로회 동숭교회 장로이자 청년부 시절부터 문화계의 역할에 대해 고민해왔던 그는 제1회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가 작지만, 시대적 사명과 요구에 맞는 영화제로 기능을 다 할 수 있도록 힘을 다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메인 포스터에서 자유를 상징하는 푸른 하늘과 붉은 장벽이 대비되는 가운데 놓여있는 사다리는 절박하게 올려다보는 시선이면서, 동시에 낮은 곳을 향하는 움직임이다. 시대적 공감과 소통을 위한 적극적인 행동을 추구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6편의 장편과 3편의 단편으로 꾸려진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는 올해의 테마를 ‘그들의 하루, 우리의 사흘’로 정하고 세계 각국에서 수집한 ‘하루’를 테마로 한 작품들, 주로 하루 동안 벌어지는 사건을 다룬 영화들을 상영한다.

▲ 강신일 집행위원장     © 문화예술의전당

 

 강신일 집행위원장 약력

■성    명: 강신일

■생년월일: 1960년 11월 26일

■데    뷔: 1985년 연극 “연우무대”

■영    화:

니부모 얼굴이 보고싶다, 로마의 휴일, 더프리즌, 대배우, 수성못, 판도라, 베토벤, 공범, 천안함 프로젝트, 전설의 주먹, 연가시, 오직 그대만, 글러브, 심장이 뛴다, 이끼, 작은 연못, 트라이앵글, 내사랑 내곁에, 7급 공무원, 강철중: 공공의적 1-1, 검은집,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한반도, 도마뱀, 미스터 소크라테스, 공공의적2, 썸, 실미도, 천년호, 청풍명월, 광복절특사, 공공의적, 친구, 이재수의 난, 칠수와 만수 

 

■드 라 마:

닥터 프리즈너, 비켜라 운명아, 나인룸, 미스터 선샤인, 스케치, 라이브, 7일의왕비, 맨투맨, 귓속말, 다시 시작해, 기억, 동네변호사 조들호, 태양의 후예, 다 잘될거야, 화정, 피노키오, 나쁜녀석들, 트라이앵글, 신의선물-14일, 응급남녀, 드라마 스페셜-불청객, 열애, 비밀, 남자가 사랑할때, 가시꽃, 유리가면, 추적자, 무신, 발효가족, 내게 거짓말을해봐, 짝패, 프레지던트, 김수로, 개인의 취향, 맨땅에 헤딩, 돌아온 일지매, 미스터리 형사, 황금신부, 꽃찾으러왔단다, 인어이야기, 썸데이, 안녕하세요 하느님, 부활, 그린로즈, 오필승 봉순영, 햇빛 쏟아지다

 

■연    극:

양덕원 이야기, 슬픈 인연, 나는 왜 조그마한 일에만 분개하는가, 슬픈 연극, 레드, 광부화가들

 

▲ 제1회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 -‘혐오 대신 도모, 배제 대신 축제’-Christian Film Festival for Everyone, CFFE)’     © 문화예술의전당

 

INFORMATION

명    칭 : 제 1회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

주    제 : 하루 “그들의 하루, 우리의 사흘”

일    정 : 2019년 12월 5일(목) ~ 12월 7일(토)까지 (3일간)

장    소 : 서울극장(서울 종로 소재)

주    최 : 빅퍼즐 커뮤니티

주    관 : 모두를 위한 기독교영화제 집행위원회

후    원: 서울시

홈페이지 : www.cfffe.org(추후 업데이트 예정)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열여섯의 봄'- > 묵직한 여운 남긴 미완의 청춘들! - 명장면 & 명대사 공개!- 열여섯의 봄,바이슈에 감독, 황야오, 순양, 탕지아원, 묵직한 여운 남긴 미완의 청춘들,过春天,
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