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정원 개인전 - ‘날지 못하는 날개들’展 - 갤러리 도스 신관 , gallery DOS - FLIGHTLESS WINGS

권종민 기자 | 기사입력 2019/12/09 [18:11]

이정원 개인전 - ‘날지 못하는 날개들’展 - 갤러리 도스 신관 , gallery DOS - FLIGHTLESS WINGS

권종민 기자 | 입력 : 2019/12/09 [18:11]

 나는 걷던 걸음을 멈추고 그리고 어디 한 번 이렇게 외쳐 보고 싶었다. 날개야 다시 돋아라. 날자. 날자. 날자. 다시 한 번만 더 날자꾸나. 한 번만 더 날아 보자꾸나. - 이상 김해경 '날개' http://www.lullu.net/19198#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위치한 갤러리 도스 신관에서 이정원 작가의 개인전 ' 날지 못하는 날개들' 전시회가 오는 2019. 12. 11 (수) ~ 2019. 12. 17 (화) 까지 개최된다.

 

갤러리 도스 신관 기획 

   이정원 ‘날지 못하는 날개들’展 

      2019. 12. 11 (수) ~ 2019. 12. 17 (화)

 

▲ 사랑을 위하여, 45.5 x 53cm, pen and colorpencil on panel, 2019     © 문화예술의전당

 

1. 전시개요 

 

■ 전 시 명: 갤러리 도스 신관 기획 이정원 ‘날지 못하는 날개들’展

 

■ 전시장소: 서울시 종로구 삼청로 7길 28 갤러리 도스 Tel. 02-737-4678  

 

■ 전시기간: 2019. 12. 11 (수) ~ 2019. 12. 17 (화)

 

 

2. 전시내용   

 

‘날지 못하는 날개들’ (FLIGHTLESS WINGS)  - 작가의 글 

 

                                 이정원 

 

어지러운 것들은 어떤 온도도 갖지 않은 채

 

나를 매혹시켰다.

 

분명 그것들은 그 자리에 고정되어 있었다.

 

 

 

나는 어떤 질서를 원했다.

 

불가능한 것임을 알면서도

 

눈을 감았다.

 

 

 

문득 문을 두드리는 죽음의 노래는

 

누구에게나 공평하다.

 

그것을 알면서도

 

우리는 저마다의 삶을 꾸린다.

 

 

 

충동 – 충동 – 충동들이

 

충돌한다.

 

 

 

하지만 결국 고이 접힌다.

 

 

 

11. 9

▲ Portrait with nap, 14.2x25.2cm, pen and color pencil on paper, 2019     © 문화예술의전당

     Portrait with nap, 14.2x25.2cm, pen and color pencil on paper, 2019

 

3. 작가약력

 

학력

 

상명대학교 조형예술학과 서양화 전공 졸업 

 

개인전

 

2016 / '불안에 대하여' / 스페이스제로 갤러리 / 서울 종로

 

 

단체전

 

2018 / 'Little Revolution’ / 대림창고 바이산 / 서울 성수

 

2018 / ‘너를 읽기 위한 기록’ / 아트랩반 / 서울 마포

 

2016 / ‘어떤 시선들’ / 4log갤러리 / 서울 강동구

 

2016 / ‘Neighborhood project : 17windows / 안코코 예술문화공간 / 서울 종로

 

2016 / ‘프로젝트 테오 반 고흐’ 전 / 월해 갤러리 / 서울 종로

 

2016 / ‘검은 공간’ 전 / 스페이스제로 갤러리 / 서울 종로

 

2015 / ‘젊은 시각’ 전 / 상명대학교 박물관 / 서울 종로

 

2014 / ‘맞이하다’ 전 / 갤러리 소머리 국밥 / 경기도 양평

 

 

기타

 

2019 / 그림책 ‘Fantasy fossil’ 출간

 

▲ 나비인간, 130.3x97cm, oil on canvas, 2019     © 문화예술의전당

     나비인간, 130.3x97cm, oil on canvas, 2019

 

▲ 두개의 눈과 두개의 날개, 60.6x50cm, pen and colorpencil on panel, 2019   ©문화예술의전당

    두개의 눈과 두개의 날개, 60.6x50cm, pen and colorpencil on panel, 2019

 

▲ 망각의 날, 17.2x25.5cm, pen and color pencil on paper, 2019     © 문화예술의전당

     망각의 날, 17.2x25.5cm, pen and color pencil on paper, 2019

 

  

▲ 사랑을 위하여, 45.5 x 53cm, pen and colorpencil on panel, 2019     ©문화예술의전당

    사랑을 위하여, 45.5 x 53cm, pen and colorpencil on panel, 2019

 

▲ 피, 편지, 관조, 17.2x 25.5cm, pen and color pencil on paper, 2019     © 문화예술의전당

  피, 편지, 관조, 17.2x 25.5cm, pen and color pencil on paper, 2019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로마는 수치스런 황제를 가지고 있다 이런 황제는 없어져야 한다 - 개판의 시대, 깽판의 미학 - '정말, 부조리하군' -
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