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편스토랑’ 봉준호 감독 단골 튀김집 공개, 이정현도 반한 맛

전영무 기자 | 기사입력 2020/03/20 [14:28]

‘편스토랑’ 봉준호 감독 단골 튀김집 공개, 이정현도 반한 맛

전영무 기자 | 입력 : 2020/03/20 [14:28]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정현이 봉준호 감독과 친분을 공개한다.

 

3월 20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분식’을 주제로 메뉴 개발에 돌입한 편셰프들의 일상이 공개된다. 그 중 이정현은 고생한 스태프들을 위해 촬영장에 분식을 쏜다. 군침 꿀꺽 도는 분식 먹방과 함께 분식 메뉴 개발에 대한 다양한 아이디어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이날 방송에서 이정현은 화보 촬영 현장에 자신이 평소 자주 다니는 여러 단골집에서 공수한 다양한 분식들을 준비했다. 이정현 뿐 아니라 연예인들이 많이 다니는 분식집들에서 사온 다양한 분식의 향연에, 이정현과 스태프들은 거침없는 먹방을 시작했다고 한다.

 

이날 이정현이 사온 분식 중에는 ‘기생충’ 봉준호 감독의 평소 단골집으로 유명한 튀김집에서 사온 메뉴도 있었다. 바삭바삭한 식감은 물론 맛까지 잡은 튀김에 감탄이 이어졌다고. 이정현은 “봉준호 감독님이 아카데미 가시기 전에 이거 먹고 갔다고 사장님께서 말씀하시더라”고 전했다.

 

해당 VCR을 접한 도경완은 이정현에게 혹시 봉준호 감독과 친분이 있는지 물었다고. 이정현은 “가끔 연락한다”고 답했다. 이에 이경규가 느닷없이 “(봉준호 감독은)굉장히 좋은 분이다. 만난 적 있는데 봉준호 감독이 나를 ‘선배 감독님’이라고 불렀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한다.

 

반면 허세 후 민망해하는 이경규와 달리 이영자가 “봉준호 감독님 섭섭하다”고 폭탄발언을 해 ‘신상출시 편스토랑’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어졌다는 후문이다. 이승철이 “창피하다”며 고개를 숙인 이영자의 폭탄발언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금요일 밤 시청자들의 식욕을 한껏 자극할 이정현과 스태프들의 분식 먹방, 그 중에서도 봉준호 감독의 단골집에서 공수한 튀김의 맛은 어떨지 궁금하다. 이 모든 것은 3월 20일 금요일 밤 9시 45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가야금 싱어송라이터’ 이정표-시대공감 뉴트로(New+Retro) 콘서트 '경성살롱,서울남산국악당 크라운해태홀
1/59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