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공연/문화 > 영화

그레텔과 헨젤-떡밥과 스릴 만찬의 미스터리 예고편 공개, 오즈 퍼킨스 감독,소피아 릴리스, 사무엘 리키, 앨리스 크리지, 찰스 바바롤라

홍수정 기자 | 기사입력 2020/05/30 [20:47]

그레텔과 헨젤-떡밥과 스릴 만찬의 미스터리 예고편 공개, 오즈 퍼킨스 감독,소피아 릴리스, 사무엘 리키, 앨리스 크리지, 찰스 바바롤라

홍수정 기자 | 입력 : 2020/05/30 [20:47]

▲ 그레텔과 헨젤-미스터리 예고편 공개, 오즈 퍼킨스 감독,소피아 릴리스, 사무엘 리키, 앨리스 크리지, 찰스 바바롤라  © 문화예술의전당

‘당신은 감당할 수 있겠는가!' 떡밥도 스릴도 감당불가! 영화 '그레텔과 헨젤' 미스터리 예고편 대공개!

< 그것 > 소피아 릴리스가 선보일 미스터리 동화 < 그레텔과 헨젤 >이 지금껏 공개되지 않았던 새로운 떡밥과 스릴로 가득한 미스터리 예고편을 공개하며 주목 받고 있다.

[주연: 소피아 릴리스, 사무엘 리키, 앨리스 크리지, 찰스 바바롤라 | 감독: 오즈 퍼킨스 | 수입: 조이앤시네마, ㈜더쿱 | 배급: 제이앤씨미디어그룹, TCO㈜더콘텐츠온]

 

새롭게 등장한 핑크 드레스를 입은 소녀

감당 불가 떡밥 투척하며 관객들을 현혹하다!

<그레텔과 헨젤> 미스터리 예고편 대공개!

 

<그것> 소피아 릴리스가 선보일 미스터리 동화 <그레텔과 헨젤>이 지금껏 공개되지 않았던 새로운 떡밥과 스릴로 가득한 미스터리 예고편을 공개하며 주목 받고 있다. <그레텔과 헨젤>은 깊은 숲 속 그레텔과 헨젤이 도착한 마녀의 집에서 벌어지는 이야기 그리고 동화가 알려줄 수 없었던 비밀과 미스터리를 선보일 예정.

 

이번 미스터리 예고편은 기존 티저 예고편, 보도스틸, 스토리북 예고편 등을 통해 공개되었던 떡밥들에 이어 핑크 드레스를 입은 소녀가 나무 뒤에서 모습을 드러내며 관객들을 맞이한다. 과연 소녀는 누구이며 어떤 이야기를 담고 있을지 궁금하게 한다.

 

이렇듯 시시각각 드러나는 불길한 떡밥들과 “여기 뭔가 이상해. 음식이 너무 많아 말이 안 돼”라며 원인 모를 불안감을 느끼는 그레텔의 모습이 겹쳐지면서 긴장감이 극대화된다.

 

여기에 문이 삐걱거리는 소리인지 아기의 울음소리인지 알 수 없는 독특한 느낌의 기묘한 사운드가 더해지면서 지금껏 만나지 못했던 신비하면서도 비밀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내기도 한다. 이렇듯 <그레텔과 헨젤>은 동화가 뒤집히고 잊혀진다는 카피 답게 예고편으로 관객들을 초 집중시키며 동화 속 비밀의 세상으로 초대할 예정이다.

 

여기에 새로운 그레텔 캐릭터를 창조한 소피아 릴리스의 등장은 영화의 재미를 더욱 끌어올려주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어 기대감을 업시키고 있다. 

 

공개하는 모든 단서들로 미스터리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며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그레텔과 헨젤>은 7월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Synopsis

 

상상하는 그 이야기는 없다!

당신이 아는 동화 속 숨겨진 비밀!

 

옛날 어느 먼 옛날, 그레텔과 헨젤은 먹을 것과 일감을 찾기 위해 집을 떠나지만 길을 잃고 만다. 그들은 허기짐에 먹을 것이 풍성하게 차려진 한 오두막에 이끌려 집으로 들어가게 되고, 그 곳에서 집 주인 ‘홀다’를 만난다. 그녀의 배려로 두 남매는 풍족한 음식과 따뜻한 잠자리를 제공받으며 점점 안정을 되찾는다.

 

하지만 매일 밤 반복되는 악몽,

매끼 차려지는 성대한 식사,

벽 너머 발견된 의문의 문고리 등

 

오두막에서 일어나는 기묘하고 섬뜩한 징조들은

두 남매를 계속해서 어둠 속으로 몰아넣는데…

-

 

* About movie

제       목: 그레텔과 헨젤

 

원       제: Gretel & Hansel

 

장       르: 미스터리 동화

 

감       독: 오즈 퍼킨스

 

출       연: 소피아 릴리스, 사무엘 리키, 앨리스 크리지, 찰스 바바롤라

 

수       입: 조이앤시네마, ㈜더쿱 

 

배       급: 제이앤씨미디어그룹, TCO㈜더콘텐츠온

 

국 내 개 봉: 2020년 7월 예정

관련기사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조직적 은폐’ 국가 VS ‘진실 보도’ 신문기자 -한눈에 파헤쳐 보는 '신문기자' 사건 관계도 공개!
1/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