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치/경제/사회 > 사회

서민 “내가 추미애 좀 아는데…구라의 달인, 얼굴이 철로 된 분" , 조선일보, 유구무언 사필귀정

엄기섭 기자 | 기사입력 2020/10/26 [19:04]

서민 “내가 추미애 좀 아는데…구라의 달인, 얼굴이 철로 된 분" , 조선일보, 유구무언 사필귀정

엄기섭 기자 | 입력 : 2020/10/26 [19:04]

서민 단국대 교수는 26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향해 “구라(거짓말)의 달인”이라고 비판했다.

▲ 미래     ©문화예술의전당

 

서 교수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내가 겪어봐서 아는데”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서 교수는 “추미애는 자신이 문재인 대통령을 잘 안다면 문 대통령이 총선 후 윤석열 검찰총장에게 했다는 말, 즉 ‘임기를 지키며 소임을 다하라’는 윤 총장의 (지난 22일) 국감 발언이 구라라고 단정지었다”며 “내가 추미애를 잘 아는데 그X은 국회에서 27번이나 거짓말을 했던 구라의 달인이고, 카카오톡 메시지 공개로 거짓말이 드러나도 거짓말이 아니라고 우겼던 얼굴이 철로 된 분”이라고 했다. 서 교수는 “따라서 (추 장관의) 저 말은 28번째 국회발 거짓말이 될 확률이 높다”고 했다.

 

추 장관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윤 총장이 지난 22일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소임을 다하라는 뜻을 전달받았다’고 밝힌 데 대해 “(민주당) 당대표로서 문 대통령을 그 전에 접촉할 기회가 많았다”며 “(그래서) 그분 성품을 비교적 아는 편인데 절대로 정식 보고라인을 생략한 채로 비선을 통해서 메시지를 전달할 분이 아니다”고 말했다. 추 장관이 ‘문 대통령에 대해 안다’는 취지로 발언한 데 대해, 서 교수는 ‘나는 추 장관을 안다’는 취지로 비꼰 것이다.

 

  © 문화예술의전당

  © 문화예술의전당

  © 문화예술의전당

  © 문화예술의전당

 

조선일보

서민 “내가 추미애 좀 아는데…구라의 달인, 얼굴이 철로 된 분"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ode=LSD&mid=shm&sid1=001&oid=023&aid=0003571471&rankingType=RANKING

 

▲ 미래     ©문화예술의전당

▲ 미래     ©문화예술의전당

▲ 미래     ©문화예술의전당

   

▲ 씹어라     ©문화예술의전당

▲ 신문기자     ©문화예술의전당

‘조직적 은폐’ 국가 VS ‘진실 보도’ 신문기자 -한눈에 파헤쳐 보는 '신문기자' 사건 관계도 공개!

https://www.lullu.net/17668

▲ 미래  © 문화예술의전당

  © 문화예술의전당

 

공평무사(公平無私)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뮤지컬 태풍, Musical The Tempest,퍼디넌트 역 홍경수,조정은,고미경,민영기,신영숙,이승희,박석용,체코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1/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