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뮤지컬 드라큘라, 사내들은 괘씸해 날씬한 몸매만 바라봐..김선경,산드라 역,김성기 '독백'

권종민 기자 | 기사입력 2003/02/22 [02:08]

뮤지컬 드라큘라, 사내들은 괘씸해 날씬한 몸매만 바라봐..김선경,산드라 역,김성기 '독백'

권종민 기자 | 입력 : 2003/02/22 [02:08]


뮤지컬 드라큘라,  <남자 와 여자의 차이>

[여자] 흥, 남자는 여자의 몸만 바라봐 여자의 꿈은 모르고!

       사내들은 괘씸해 날씬한 몸매만 바라봐..김선경,산드라 역, '여자의 꿈'

 

       Vs 충돌 

 

 김성기 '독백'  드라큘라가  흡혈귀가 되어야 했던 이유. 

                 여자들이 모르는 남자만의 내적 갈등 

                한 여자만을 위한 영원한 단 하나만의 사랑.

               "영원한, 최고의 드라큘라 김성기"  '독백'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열여섯의 봄'- > 묵직한 여운 남긴 미완의 청춘들! - 명장면 & 명대사 공개!- 열여섯의 봄,바이슈에 감독, 황야오, 순양, 탕지아원, 묵직한 여운 남긴 미완의 청춘들,过春天,
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