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이것이 문재인 정권 집권 2년차 여당의 현주소이다'-바른미래당 김수민 원내대변인 논평

보여주기식 쇼잉 뮤지컬과 하마르티아, 히브리스 결말은?

권종민 기자 | 기사입력 2018/07/13 [08:23]

'이것이 문재인 정권 집권 2년차 여당의 현주소이다'-바른미래당 김수민 원내대변인 논평

보여주기식 쇼잉 뮤지컬과 하마르티아, 히브리스 결말은?

권종민 기자 | 입력 : 2018/07/13 [08:23]

바른미래당 김수민 원내대변인이 2018년 7월 12일 '이것이 집권 2년차 여당의 현주소이다.'를 주요 내용으로 한 ""남 탓 끝판왕 집권여당, 촛불혁명은 이렇게 허무하게 끝나나"라는 논평을 발표했다. 

 

이 논평에 연극을 좋아하는 연극클럽 '무서운관객들'  추동을 비롯한 정회원들이 쌍수를 들어 환영하며 '속시원한 사이다 논평이다' , '시의적절한 논평으로 집권 여당은 지겨운 보여주기식 쇼잉 뮤지컬을 그만 그치고, 무너지고 있는 대한민국, 경제에 대해  진지하며 깊게 성찰한 연극을 보여주어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현대 민의의 광장인 인터넷 댓글이 '드루킹' 등 '댓글부대' 의 조작에 의해,  '가리어진 진실- 좋은 게 좋은거야'만 볼 수 있다고 많은 견식 있는 관객들이 한탄하는 요즘, 바른미래당 원내 대변인의 논평은 자신의 비극적 파멸을 초래하는 과정을 밟고 있는 주인공의 행위를 뜻하는 하마르티아(비극적 결함)이며, 여러가지 경고에도 불구하고 대상을 피하기를 거부하고 집요하게 추적하는 주인공의 고집 또는 자만심인 히브리스(오만)의 보여주기식 쇼잉 뮤지컬이다.

 

이에 바른미래당 김수민 원내대변인의 "남 탓 끝판왕 집권여당, 촛불혁명은 이렇게 허무하게 끝나나"는 논평 전문을 소개합니다.

 

 

 

▲ 바른미래당 원내대변인 김수민    © 문화예술의전당

 

"남 탓 끝판왕 집권여당, 촛불혁명은 이렇게 허무하게 끝나나"


오늘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최악의 실업난과 관련해서 박근혜와 이명박 정부의 산업구조가 소홀했기 때문이라며 전 정권에 책임을 돌렸다. 규제개혁이 잘 안되는 이유는 야당의 탓이고, 언론도 문제란다. 아들의 국정원 채용 특혜 논란이 일고 있는 여당 의원은 비판이 일자 국정원 개혁에 저항하는 적폐세력 운운한다.

경제 엉망 전 정부 탓, 규제 개혁 부진 야당 탓, 아들 특혜 취업 비판은 적폐라고 몰아붙이니 이것이 집권 2년차 여당의 현주소이다.

내년 집권 3년차에도 전 정부탓, 야당 탓, 적폐몰이 행태는 계속 될 것으로 보인다.
정권교체로 권력자들은 바뀌었으나 하는 짓은 똑같다.

남 탓 끝판왕으로 인해 국민의 촛불혁명은 이렇게 허무하게 끝나려나보다.

대한민국에 봄날은 언제 올 것인가.
 

                2018. 7. 12.
                바른미래당 원내대변인 김수민
 

[권종민 기자] lullu@lullu.net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배우 박시연, 석양보다 눈부신 주얼리 화보 공개!
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