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공연/문화 > 연극

제 7회 여성연극제 9월 14일 개막, 주목받는 작품은?

김혜경 기자 | 기사입력 2022/08/19 [04:20]

제 7회 여성연극제 9월 14일 개막, 주목받는 작품은?

김혜경 기자 | 입력 : 2022/08/19 [04:20]

 (사)한국여성연극협회의 ‘제 7회 여성연극제’가 2022년 9월 14일부터 10월 9일까지 대학로 민송아트홀 1, 2관에서 다채로운 축제 형식으로 개최된다.  

 

1994년 창립한 한국여성연극협회는 그동안 극작, 연출, 배우, 평론 각 분야를 대표하는 한국여성연극인들의 활발한 활동의 장 역할을 하였으며, 2013년부터 시작된 ‘한국여성극작가전’은 제 5회까지 1세대 여성 희곡작가들을 비롯한 많은 여성극작가들을 발굴하여 공연을 올린 바 있다. 2021년 3월 8일, 사단법인(이사장 강선숙)으로 새롭게 출범한 제 6회부터는 ‘여성연극제’로 그 명칭을 바꾸고 작가전, 연출가전, 배우전, 기획전, 세대공감전 등으로 축제를 확장하여 협회 회원들은 물론 연극인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 

 

▲ 제 7회 여성연극제 9월 14일 개막  © 문화예술의전당

 

  ‘작가전’의 작가와 연출은 공모를 통해 선정하였다.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신인작가의 희곡과 현재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실력 있는 연출가의 만남인 <엄마를 찾습니다(임정은 작, 홍성연 연출, 9월28일-10월2일)>과 <바다를 떠난 물고기(주유정 작, 박문수 연출, 9월14일-18일)>의 무대는 벌써부터 화제가 집중되고 있다. 

 

  현재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역량있는 연출가들을 선정, 지속적인 공연의 기회를 주는 ‘연출가전’의 <기울어진 집(이현 작, 최서은 연출, 9월21일-25일)>과 <변신(F. 카프카 작, 성화숙 각색 연출, 10월5일-9일)>의 무대는 새롭게 해석한 묵직한 울림이 기대되는 작품이다.  

 

 ‘기획전’의 <낙원에서의 낮과 밤(김윤미 작, 백은아 연출, 9월28일-10월2일)>은 (사)한국여성연극협회에서 기획한 공연으로 ‘낙원’ 이라는 키워드로 삶과 죽음을 독특하게 바라본 작품이며, ‘세대공감전’의 <화가 나혜석(최명희 작, 류근혜 연출, 10월5일-9일)>은 신여성의 대명사로 불리는 화가 나혜석의 생애를 오늘의 시각으로 재해석 해, 세대를 뛰어넘는 공감을 이끌어낼 예정이다. 

 

 또한 <시대를 찢은 여배우들, 복혜숙에서 백성희까지> 라는 타이틀로 기획된 사진 전시는, 한국의 1세대 여성연극배우들의 아름답고 화려한 모습을 공연기간 동안 민송아트홀 로비에서 만나볼 수 있다. 

 

 더불어 관객이 주인공이 되는 축제, <시민독백대회>가 민송아트홀에서 9월 30일과 10월 2일, 이틀에 나누어 진행될 예정이다. 공정한 심사를 통해 대상, 금상, 은상, 동상 등을 선정하며, 상장과 함께 푸짐한 상금도 마련했다.

 

무대를 꿈꾸는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시민독백대회>는 8월 26일까지 이메일(kwtc2013@naver.com)을 통해 지원 신청을 받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당신이 꼭 한 번 만나야 할 우리시대 최고의 연극 -'삼류배우' -기립박수 , 연속 매진 행진, 강태기 배우 출연
1/90